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우리들 요리의 대부분은 매운 음식들이 많습니다. 이 음식들은 우리들의 입맛을 지배하는 다양한 맛의 매운 풍미를 가지고 있으며 이는 와인 페어링을 조금 더 어렵게 만듭니다. 

그러나 여기 Cellar.Asia에서 저희가 여러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대중적인 믿음과는 달리 와인은 뜨겁고 매운 음식과 잘 어울릴 수 있답니다. 따라서 맥주를 잠시 치우시고 이 팁들을 활용해서 매운 음식에 와인 페어링을 해보세요

1. 높은 알코올 도수는 풍미에 전혀 도움을 주지 않습니다.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꽤 오랜 기간 동안 알코올은 캡시컴, 즉 향신료의 용매이므로 고 알코올 와인이 페어링으로 가장 적합할 것이라는 오해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진실은 알코올이 매운 막을 극대화시키고 요리와 와인의 풍미를 모두 버릴 수 있다는 것입니다. 

와인을 매운 음식과 함께 사용하여 최상의 효과를 얻으려면 쉬라즈나 레드 진판델과 같은 와인은 피하세요. 또한 셰리나 포트 또는 다른 강화 와인 또한 피해야 합니다.

2. 신선하고 향과 과일맛이 풍부한 화이트 와인이 가장 좋은 선택이며 오프 드라이한 와인이라면 더욱 좋습니다.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많은 사람들이 매운 요리를 상쾌한 맥주와 함께 먹는 것을 선호합니다. 시원하고 상쾌한 맛은 입안을 깨끗하게 해 주고 다음 음식을 위해 준비를 해줍니다. 많은 화이트 와인도 이 같은 느낌을 줄 수 있는데요, 사실 향기가 있는 와인의 향과 맛이 요리의 풍미를 쌓아주고 맥주가 할 수 없는 깊이를 제공할 수 있기 때문에 맥주보다 낫습니다. 

최고의 와인 페어링 중 일부는 대조적이며 오프 드라이 화이트 와인을 뜨겁고 매운 요리와 함께 마시는 것이 그 예중 하나입니다. 음식에 살짝 단맛이 있는 경우 특히 그렇습니다. 약간 달콤한 와인은 매운 막의 균형을 유지해주고 각 재료에서 최고의 맛을 이끌어냅니다. 

클래식 또는 할브트로켄 저먼 리즐링, 모스카토 다스티 또는 상쾌한 비노 베르데와 같은 화이트 와인과 페어링 해보세요.

3. 레드 와인을 선호한다면 라이트 하고 실키한 제품을 선택하세요.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화이트 와인을 좋아하지 않거나 단순히 레드 와인을 마셔야 한다면 부드럽고 실키한 타닌이 함유된 라이트 바디 와인을 고르세요. 물론 로제도 훌륭한 옵션입니다. 하지만 높은 알코올은 양념의 맛을 강화시킨다는 것을 알아두세요. 그리고 크런치 하거나 두꺼운 타닌은 쓴 맛을 강조하여 음식 맛을 해할 수 있습니다. 저알코올과 미디엄에서 미디엄 라이트 바디의 와인이 좋습니다. 

매운 요리와 어울리는 이상적인 레드 와인으로는 보졸레 또는 쌩소가 있습니다. 생각하십시오. 맛과 질감의 균형을 맞춰주기 위해 탄산이 있는 차가운 람브루스코 또한 저희가 좋아하는 페어링입니다.

4. 스파클링도 잊지 마세요.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탄산에 대해 말하자면, 스파클링 와인 또한 맵고 뜨거운 음식과는 정반대일 수 있습니다. 스파클링은 상쾌한 느낌을 주는 반면 그 맛은 음식의 특징을 강조해 줍니다. 

스파클링 와인은 대개 모든 음식과 잘 어울리므로 선택할 수 있는 폭넓은 옵션이 있습니다. 다시 말하자면, 오프 드라이한 와인은 입안에서 기분 좋은 대비를 선사해주기 때문에 아스티 또는 데미-섹을 시도해 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5. 선택이 어렵다면 리즐링으로 

매운음식과 와인 페어링

아직도 어떤 와인을 매운 음식과 페어링 할지 선택이 어렵다면 가장 안전한 방법은 리즐링입니다. 리슬링의 향과 풍미는 한마디로 매운 음식의 동지입니다. 드라이하게 갈 수도 있지만 오프 드라이 리즐링은 완벽한 대비를 선사하여 즐거운 식사 경험을 제공할 것입니다.

저희가 추천하는 몇가지 페어링

  • 게뷔르츠트라미너와 매콤한 치킨 티카 마살라
    매운 티카 마살라 한 접시와 자스민 쌀 그리고 알자스의 리치가 섞인 게뷔르츠트라미너의 환상의 페어링을 시도해 보세요.
  • 오프 드라이 리즐링과 타이 그린 커리
    Mosel의 어린 리즐링은 매운 타이 그린 카레를 구성하는 강한 맛에 대항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둘 다 코의 향이 훌륭하고 입안에서 완벽한 대조를 이끌어내 감각적인 페어링을 만듭니다.
  • 보졸레와 매운 맥시칸 타코
    가볍고 과일향이 풍부한 레드 와인은 멕시코 요리에서 자주 발견되는 커민과 칠리와 잘 어울립니다. 보너스 팁: 보졸레 누보를 한국 타코와 함께 마셔보세요!
  • 토론테스와 매콤한 짜조
    우리에겐 잘 알려지지 않은 아르헨티나에서 유명한 포도로 만든 향기로운 토론테스 품종은 베트남 스프링롤의 향신료 균형을 유지하면서 맛을 보완해줍니다.
  • 브라케토 다퀴와매콤한 아시안 볶음요리
    이 달콤한 이탈리아 와인에 더해진 약간의 스파클링은 짭짤하고 매운 볶음요리와 완벽하게 어울립니다. 브라케토 다퀴를 찾을 수 없다면 더 가벼운 람브루스코를 마셔보세요.

Kendal

작성자: Kendal

퍼플 마우스드라고도 불리는 켄달 몽고메리는 와인에 대한 모든 것을 사랑하는 사람입니다. 그녀는 7년 이상 와인 업계에서 일해 왔으며 현재 WSET Level 4 인증을 따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녀가 좋아하는 페어링은 피노 누아, 좋은 친구와 좋은 음식 그리고 Ratatat의 연주입니다.

답글 남기기

Avatar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프로에게서 배우기: 케티 마지가 말해주는 사르디니아의 칸노나우

프로에게서 배우기: 케티 마지가 말해주는 사르디니아의 칸노나우

스텔라 아르투아- 유럽 라거의 황금 같은 표준

스텔라 아르투아- 유럽 라거의 황금 같은 표준